스티커가 나왔다

 

기분 좋게 스티커 납품을 간다

 

 

거래처 사장님 왈, 직접 납품하러 왔냐고 그러신다

 

다른 곳에 거래 할때는 택배로 보낸 듯 하다

 

스티커 단가로 보면 택배로 보내는게 맞겠지..(?)

 

 

하지만 나는 택배로 보는 것이 별로 내 성에 안 찬다

 

부득한 경우가 아니라면

 

내가 직접 배송해 드리고

 

거래처 사장님의 의중을 살피고 

 

디자인된 스티커에 대한 이야기는 나누고

 

오는게 훨씬 마음 편한 일이다

 

 

아직도 납품해야 할 스티커 작업이 남아있다

 

또 내가 직접 납품을 올 것이다

 

 

앞으로도

 

이 마음 항상 변함없기를

 

나에게 다짐한다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Posted by soul JK


티스토리 툴바